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BEST NEWS

[포토] 할리우드에 우뚝선 한국 영화 그리...

 

우리 기업 전년대비 해외출원 10.9% 증가!

등록일 2020년03월25일 11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뉴서울타임스] 고대성 기자 = 우리 기업과 국민이 해외 판로 개척과 글로벌 시장 선점을 위해 해외에 출원한 특허 건수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에 따르면, 2019년 우리 기업의 주요 지식재산 4개국(IP5) 대상 해외특허 출원건수는 총 66,792건으로 2018년 60,186건 보다 10.9% 증가해 2014년 이후 최대 상승 폭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잠정치)됐다.

우리 기업의 해외특허 출원현황을 국가별로 살펴보면, 미국에 총 36,852건(8.5% 증)을 출원하여 전체의 약 절반(55.1%)을 차지했고, 뒤를 이어 중국 16,019건(15.4% 증), 유럽 8,287건(13.8% 증), 일본 5,634건(11.1% 증) 순으로 출원을 많이 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미국에 대한 출원은 2016년 이후 하락 추세에서 2019년에 크게 반등(8.5% 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2019년 우리 기업의 IP5 해외특허 등록건수는 총 42,306건으로 2018년 38,860건 보다 8.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 기업의 해외특허 등록현황을 국가별로 살펴보면, 미국에 총 21,684건(9.6% 증)이 등록되어 전체의 절반(51.2%)을 차지했고, 뒤를 이어 중국 9,437건(9.4% 증), 유럽 7,247건(15.8% 증), 일본 3,938건(6.2% 감) 순으로 등록이 많이 된 것으로 조사(잠정치)됐다.

특히 유럽과 중국에 대한 특허등록은 최근 5년간 연평균 각각 39.1%, 10.9%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해외출원과 등록의 급증은 우리 기업들이 해외 지식재산권 선점을 통해 해외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기술과 제품을 제대로 보호하기 위해 적극 나섰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그간 우리 중소‧벤처기업들은 우수한 특허제품을 개발하고도 자금부족, 언어장벽, 현지 정보와 네트워크 부족으로 해외 지식재산권 확보에 쉽게 도전하지 못했다.

특허청은 해외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국가차원의 해외 지식재산 확보 전략*을 마련하고,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해외출원 비용지원 및 특허바우처 지급, 지식재산(IP) 출원지원펀드 조성 및 투자, 특허공제 등을 추진했다.

이를 위해 해외출원 지원예산을 2018년 28억원 규모에서 2019년 62억원으로 117.2% 증액하였고, 해외출원 지원건수도 2,039건에서 2,626건으로 28.8% 확대하였으며 올해는 지원규모를 더 늘려 117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미래 기술패권 선점을 위한 세계 각국 간 기술경쟁이 격화되는 상황에서 신속한 해외 지식재산권 선점은 특허·산업전쟁의 승패를 좌우”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해외시장에 진출하고 세계시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해외 지식재산권 확보를 최우선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뉴서울타임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대성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