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BEST NEWS

[포토] 할리우드에 우뚝선 한국 영화 그리...

 

서장훈 사생활 폭로 예고 영상에 다급한 서장훈 측 진위 여부 확인 중

등록일 2020년01월31일 19시2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유튜브 기사관련 방송내용. 캡쳐

[뉴서울타임스] 고대성 기자 = 미운오리새끼 등 방송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는 서장훈이 김용호 전 기자가 사생활 폭로를 예고하면서 논란이 커지자 서장훈 측이 사태파악에 나섰다고 톱스타뉴스 등 매체가 31일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31일 서장훈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김용호 전 기자가 예고한 사생활 폭로와 관련해 "관련 내용을 알지 못한다. 확인 중"이라고 했다.

30일 김용호 전 기자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김용호연예부장'에 "서장훈 폭로 제보자를 만났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면서 언론에서 주목하고 있다.
 
해당 영상에서 김용호 전 기자의 내용에는 "서장훈은 예전부터 안 좋은 소문이 많았다. 약점이 많은 사람이다. 최근에 서장훈에 대해 폭로하겠다는 제보자를 만났다. 제보자는 하루라도 빨리 폭로를 해달라고 요구하고 있다”라며 "서장훈에 대한 제보는 어제가 처음이 아니다. 과거에도 있었다"면서 김건모를 언급하며 그는 "연예계에서 서장훈에 대한 평판은 김건모와 비슷하다. 안하무인이고, 본인만 잘난 줄 알고 까칠하다. 김건모를 폭로하기 전과 똑같이 폭로하기 전 경고부터 하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서장훈 사생활 폭로를 예고한 김용호 전 기자는 최근 '가세연' 대구 강연회에서 김건모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과 관련해 도를 넘은 폭로로 네티즌으로부터 비판을 받았다.


한편 “서장훈 폭로 제보자를 만났다!” 김용호 전 기자의 유튜브 방송은 30일 방송 시작 이틀만인 31일 오후 19시 현재 조회수 320,624회를 기록하고 있다.







<저작권자ⓒ뉴서울타임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대성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