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BEST NEWS

[포토] 남북정상회담 만찬 메뉴, 평화와 통...

 

[포토] 공식환영식, 대통령궁에서 국빈만찬·정상회담…인도에서의 마지막 밤

등록일 2018년07월11일 10시1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인도 대통령 공식환영식

[뉴서울타임스] 조현상 기자 = 모디 총리와 정상회담을 마친 문재인 대통령은 인도 대통령 환영식에 이어 국빈방문의 마지막 밤인 10일 저녁 대통령궁에서 람 나트 코빈드(Ram Nath Kovind) 인도 대통령 부부가 주최한 국빈만찬에 내외가 나란히 참석했다.

이날 만찬에는 모디 총리와 우리 측 대표단 등 양국 주요인사 70여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만찬사를 통해 “인도에서 시작된 또 하나의 세계 종교인 불교는 한국으로 전파되었고, 한국 전통문화의 뿌리가 되었다"면서 " 불교정신은 한국 국민들에게 자비와 평등의 정신을 심어주었고, 양국 국민의 마음을 더욱 가깝게 이어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발표한 ‘비전성명’이 양국 협력의 방안과 구체적인 행동계획을 담았다. 양국의 강점을 살린 호혜적인 협력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를 함께 선도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인도 베다 경전에서 “함께 걷고, 함께 움직이고, 함께 생각하고, 함께 문제를 풀어나가는” 진정한 친구가 되라고 했다는 점을 이야기하며, 양국의 영원한 우정과 번영을 위해, 건배를 제의했다.

국빈만찬에 앞서 문 대통령은 코빈드 대통령과 약 30분간 면담을 통해 양국관계 발전을 위해 양 국민이 서로 마음에서부터 가까워지기 위한 방안과 개인적 관심사 등에 관해 대화를 나누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어린 시절부터 시련을 딛고 성장한 코빈드 대통령이 평생 소외계층을 위하는 따뜻한 정치를 추구해 온 것을 평가했다.


---------------------------

한-인도 소규모회담


한-인도 확대 정상회담






인도에서의 마지막 밤, 대통령궁에서의 국빈 만찬







<저작권자ⓒ뉴서울타임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현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